최종편집 : 2024-06-20 09:31 (목)
문화공간 다락(多樂), 토요일 화분공예 체험 등 열어
상태바
문화공간 다락(多樂), 토요일 화분공예 체험 등 열어
  • 윤용훈 기자
  • 승인 2024.04.0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료 문화공간인 신도림(새말로 121-15, 2층)과 오류동(경인로19길 12, 2층) 두 곳의 '다락(多樂)'이 4월을 맞아 영화상영, 화분공예체험등을 진행한다.

오는 6일(토) 오후 2시 영화 '리틀 포레스트'가 신도림 다락과 오류동 다락에서 동시에 상영된다. 

또 신도림 다락에서는 13일(토) 오후 1시와 오후 2시 총 2회에 걸쳐 서양식 매듭 공예인 '마크라메'를 활용한 열쇠고리 체험이 진행되며, 20일(토) 같은 시간에는 스칸디나비아 모스 튤립 화분 공예 체험이 예정돼 있다.

오류동 다락에서도 13일 오후 1시와 오후 2시 스칸디나비아 모스 튤립 화분 공예 체험이, 20일 오후 1시와 오후 2시 마크라메 열쇠고리 체험이 진행된다.

마지막 주인 27일(토) 오후 2시에는 두 곳 모두 영화 '벼랑 위의 포뇨'가 상영된다. 이와 함께 3월부터 진행 중인 '스프링가든 특별 전시'가 4월에도 계속된다. 이러한 프로그램별 재료비를 제외한 별도 참가비는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